Skip to content
Essential 6
2017.11.06 19:11

[연재] Essential 6 - 키라라

조회 수 1479 추천 수 5 댓글 8
thumbnail.jpg

키라라(KIRARA)의 음악을 들어보자. '키라라는 이쁘고 강합니다'라는 문장을 들을 수 있다. 실제로 키라라의 음악은 이쁘고 강하다. 화성적으로 이쁘고, 리듬 섹션이 주는 느낌은 강하단 뜻이다. 전자 음악임에도 어딘가 슬픈 그의 음악에는 '울면서 춤을 추는'이라는 수식어가 따라붙는다. 키라라 본인이 '내 음악은 어디에도 속하지 않는다'고 밝힌 만큼, 그의 음악에 영향을 끼친 이들의 음악 또한 다양할 거로 생각했다. 믹스맥(Mixmag)에서 진행한 키라라와의 인터뷰 이후, 그에게 여섯 곡을 추천해달라 요청했는데, 역시나 생각했던 것보다 더욱 예상하지 못한 음악들로 가득하다. 슬프고 차갑지만, 몸을 움직이게 만드는 키라라가 꼽은 여섯 곡을 살펴보자.




Cornelius - Drop

내 장래희망은 코넬리우스(Cornelus)다. 어떻게 하면 코넬리우스가 될 수 있을까? 어쩌면 나는 항상 코넬리우스가 되기 위해 아등바등하는 아류에 불과할지도 모른다. 있으면 있고, 없으면 없는 소리의 직관적임, '물'이라는 음악의 제재를 다루는 방법까지, 코넬리우스의 앨범 [Point]와 이 곡은 내게 직관을 가르쳐줬다. 가장 존경하는 음악가의 아주 작은 무언가라도 닮고 싶은 것이 나의 간절한 소망이다.






도마 - 소녀와 화분

평소 홍대에 있는 카페 겸 술집 '한잔의 룰루랄라'에 자주 가서 식사와 여러 가지 일을 해결한다. 그곳에서 많은 포크 음악가를 만났다. 도마 씨는 그중 지금 가장 좋아하는 음악가다. 나에게 싱어송라이팅이란 아직 미지의 영역이다. 그렇기에 좋은 노래를 만드는 지구의 싱어송라이터들을 늘 동경한다. 과대포장 되지 않은 도마 씨의 기타, 도마 씨의 목소리는 그 동경을 크게 만든다. 슬픔을 집에 가두지 말고 풀자고 했다는 그 노랫말이 오랫동안 귀에 머문다.






글렌 체크 - Dreaming Kills

글렌 체크(Glen Check)는 정말 멋있는 음악을 한다. 전자 음악으로 표현할 수 있는 멋의 끝이 있다면 글렌 체크라고 생각한다. 이때는 이때의 멋으로, 저 때는 저 때의 멋으로, 나를 포함해 많은 사람이 이미 그들에게 매료된 듯하다. 나는 늘 지독하게 솔직한 모습으로 생긴 그대로를 보여주는 것만 할 줄 아는 음악가기에, 이렇게 첨예하게 짜인 멋을 보면 정말이지 동경하는 마음을 감출 수 없게 된다.






얼스바운드 - 신혼

얼스바운드(Earthbound)는 너무 멋진 밴드다. "신혼"은 내가 아는 모든 한국 음악 중에서 가장 섹시한 음악이다. 보컬과 기타의 김각성 님이 '씨X'을 말하는 순간마다 아주 강렬하고 달콤한 테스토스테론을 느낀다. 이 곡이 수록된 앨범 [Artown]은 내가 가장 사랑하는 믹스와 마스터링의 결과물이 담겨 있는 음반이기도 하다. 모든 소리가 그야말로 '와장창'하고 대범하게 큰 것이 내가 자꾸 만들고자 하면서도 늘 만들기 어려워하는 '큰 음악'에 대한 대리만족을 느끼게 한다.






Yelle - Complètement fou

옐르(Yelle)의 내한 공연을 2017년 들어서 보았던 모든 공연 중에 가장 좋은 추억으로 남은 공연으로 꼽고 싶다. 공연에 다녀온 이후에서야 나는 비로소 옐르의 열렬한 팬이 되었다. 분명한 비트, 분명한 리프에서 나오는 댄스음악의 중독성, 어딘가 서려 있는 감성. 이런 음악이 내가 직관적으로 좋아할 수 있는 팝이라고 생각한다. 보깅 댄스를 실컷 볼 수 있는 총천연색의 뮤직비디오도 내가 이 음악을 강렬하게 좋아하는 이유다.






방백 - 심정

나는 일련의 이유로 올해 여름을 기점으로 한국의 퀴어 공동체에서 발을 걷었다. 여기에 있어도 저기에 있어도 나는 외로운 사람이었고, 나는 어차피 생긴 것이 외로운 사람이었다. 이 사실을 직시하기까지 꽤 오랜 시간이 걸렸다. 그렇게 방황했던 시기에 가장 많이 들은 음악이다. '퀴어인권운동'이라는 이름으로 스스로 짊어진 책임감을 이기지 못하고, 슬쩍 먼저 인사하고 떠나왔던 모임들. 돌아가는 걸음에서 어딘가 나를 대변해주는 듯한 이 음악을 항상 들었다. 지금은 내가 나의 일을 열심히 하는 것이 비전이고, 운동이라는 생각으로 현재의 삶을 살고 있다. 하지만 여전히 이 음악을 들으면 어딘가 아련하다.


편집, 이미지 ㅣ 심은보(GDB)


Comment '8'


  1. [연재] 재즈x힙합 ⑪ Common - Resurrection

    * '재즈x힙합'은 재즈 매거진 <월간 재즈피플>과 <힙합엘이>가 공동으로 진행하는 기획 연재입니다. 본 기사는 <월간 재즈피플> 2017년 11월호에서도 읽을 수 있습니다. 미국의 힙합은 주에 따라 크게 네 지역으로 나뉜다. 80, 90년대에 황금기를 구가했던 동...
    조회수713 댓글3 작성일2017.11.19 카테고리재즈x힙합
    Read More
  2. [연재] 2주의 선곡 - 2017년 11월 1회차

    힙합엘이(HiphopLE)의 매거진팀은 격주로 일요일마다 오프라인 회의를 한다. 회의에서는 개인 기사에 관해 피드백하며, 중·장기 프로젝트 진행 상황을 체크하기도 한다. 열띤 논의 끝에 회의를 마무리할 시점이 오면 그때부터는 특별하다면 특별한 시간을 ...
    조회수809 댓글0 작성일2017.11.13 카테고리2주의 선곡
    Read More
  3. [연재] 그.알: The Delfonics - The Delfonics (1970)

    12살 때 노래를 시작한 윌리엄 하트(William Hart)는 여러 그룹에서 활동하며 음악가의 꿈을 키웠다. 상황은 녹록지 않았다. 전업 음악가로의 삶을 시작하는 것은 생각처럼 쉬운 일이 아니었다. 때는 수많은 천재 소울 뮤지션들이 등장했던 60년대였다. 그는 ...
    조회수527 댓글0 작성일2017.11.08 카테고리그.알
    Read More
  4. [연재] Essential 6 - 키라라

     키라라(KIRARA)의 음악을 들어보자. '키라라는 이쁘고 강합니다'라는 문장을 들을 수 있다. 실제로 키라라의 음악은 이쁘고 강하다. 화성적으로 이쁘고, 리듬 섹션이 주는 느낌은 강하단 뜻이다. 전자 음악임에도 어딘가 슬픈 그의 음악에는 '울면서 춤을 ...
    조회수1479 댓글8 작성일2017.11.06 카테고리Essential 6
    Read More
  5. [연재] #음스타그램 - 공효진

    이번 <#음스타그램>의 주인공은 배우 공효진이다. 그는 90년대 후반 패션 잡지 모델로 이름을 알렸다. 99년 영화 <여고괴담 두번째 이야기>에 출연하면서부터는 본격적으로 연기 활동을 펼치기 시작했다. 2000년대에는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가리지 않고 다...
    조회수6296 댓글1 작성일2017.11.05 카테고리#음스타그램
    Read More
  6. [연재] The Label ⑮ - Taylor Gang

    테일러 갱(Taylor Gang)은 위즈 칼리파(Wiz Khalifa)가 2008년에 설립한 독립 레이블이다. '테일러(Taylor)'는 위즈 칼리파의 학교, 테일러 알더다이스 고등학교(Taylor Allderdice High School)와 컨버스(Converse)의 척 테일러 올스타(Chuck Taylor All-S...
    조회수1943 댓글7 작성일2017.11.01 카테고리더 레이블
    Read More
  7. [연재] 2주의 선곡 - 2017년 10월 2회차

    힙합엘이(HiphopLE)의 매거진팀은 격주로 일요일마다 오프라인 회의를 한다. 회의에서는 개인 기사에 관해 피드백하며, 중·장기 프로젝트 진행 상황을 체크하기도 한다. 열띤 논의 끝에 회의를 마무리할 시점이 오면 그때부터는 특별하다면 특별한 시간을 ...
    조회수1072 댓글1 작성일2017.10.30 카테고리2주의 선곡
    Read More
  8. [연재] 아티스트 열전 - Ty Dolla $ign

    광활한 이마에 긴 머리, 큰 눈에 푸른빛 눈동자. 타이 달라 사인(Ty Dolla $ign / 본명 Tyrone William Griffin Jr.)의 특징 뚜렷한 외모는 많은 이들의 눈길을 사로잡을 만했다. 그러나 꽤나 많은 이가 외모가 아닌 중독적인 목소리를 들었을 때 그에게...
    조회수5382 댓글5 작성일2017.10.29 카테고리아티스트 열전
    Read More
  9. [연재] 당신은 누구에게 감동했습니까?

    모 인터넷 매체가 음악을 듣고 소름이나 전율을 느끼면 천재라는 연구 결과를 소개한 적이 있다. 소식의 진위나 신빙성의 정도를 정확히 확인하기는 어렵지만, 어쨌든 이 기사는 SNS상에서 높은 반응을 얻었다. 음악을 듣고 즐기며 전율을 느끼는 이들이 많다...
    조회수8448 댓글6 작성일2017.10.20 카테고리엘이 플레이리스트
    Read More
  10. [연재] 2주의 선곡 - 2017년 10월 1회차

    힙합엘이(HiphopLE)의 매거진팀은 격주로 일요일마다 오프라인 회의를 한다. 회의에서는 개인 기사에 관해 피드백하며, 중·장기 프로젝트 진행 상황을 체크하기도 한다. 열띤 논의 끝에 회의를 마무리할 시점이 오면 그때부터는 특별하다면 특별한 시간을 ...
    조회수1219 댓글2 작성일2017.10.16 카테고리2주의 선곡
    Read More
  11. [연재] 그.알: B.B. King - Completely Well (1969)

    2015년 5월 14일, 백악관 페이스북 페이지에는 '블루스는 왕을 잃었고, 미국은 전설을 잃었습니다'라는 글이 올라왔다. 블루스 뮤지션 비비 킹(B.B. King)의 죽음에 대한 버락 오바마(Barack Obama) 대통령의 애도였다. 백악관에서 비비 킹과 버락 오바마가 ...
    조회수815 댓글2 작성일2017.10.05 카테고리그.알
    Read More
  12. [연재] #음스타그램 - 이현우

    이번 #음스타그램의 주인공은 배우 이현우다. 이현우는 아역 배우 출신으로 MBC 드라마 <일지매>, <선덕여왕>에 출연하며 유승호를 이어 ‘국민 남동생’이란 별명을 얻기도 했다. 이후, 그는 2013년 영화 <은밀하게 위대하게>의 흥행에 힘입어 아역 이미...
    조회수8396 댓글0 작성일2017.10.03 카테고리#음스타그램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8 Next ›
/ 38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HIPHOPLE NEWSLE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