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조회 수 733 추천 수 0 댓글 9

내일 4 the youth콘서트 가서, 앨범 돌리고 있는데 아무리 들어도 seoul romance 젓딧 벌스는 어렵네여ㅠ



한강의 기적이 낭만을 지운
우리 어버이의 기억 위로 지어진 피라미드
But there is no mystery, 그저 위부터 1층에
있으면 행복하다를 가르치는 건 7급 선생님


첫 4마디는 진짜 어떻게 이 사회의 ㅈ같지만 이렇게 될수밖에 없었던 안타까운점을 4마디안에 담았나.. 싶었는데 뒤에부분이 이해가 안갑니다..



유행에 뒤처진 다음 너도 누구를 가르칠 거야 저렇게
라고 말했던 내 사회의 선배는
그 생각을 입 밖에 드러내지 않는 게 선택이라 가르쳤는데
니네 집 잘 사냐? 잘 살면 내 말 안 들어도 돼를 덧붙였지
그 말은 사회생활은 이미 내 달력에 예정돼있는 것이었지

더이상 선택이나 옵션이란 말은
재고도 없는데 나 혼자 고민 중이었던 상품
다 정해져 있다는 거야

사실 돈으로 벌 수 있는 행복도 정해져 있지 7만 5천
근데 너보다 위에 있는 사람들은 말해
딴 거 없어. 그딴 걸 믿는 게 바로 낭만이야, uh




댓글 9
  • ?
    title: Kanye WestiMusic 2018.08.10 17:14
    좋게 느껴지는 노래들을 주로 공략하세요! ㅋㅋ
    저도 내일 콘서트 가서 셋리스트 그대로 짜서 듣고 있는데, 아무리 들어도 I Like It이랑 Love & Drunk는 귀에 안 붙어서 그냥 가서 감상만 하려구요. 너무 예습해가면 이도 저도 아니게 공연 즐기는 건지 뭐 재방송 보는 건지 애매해져요!
  • ?
    MC메기 2018.08.10 17:16

    저는 저 가사를 정말 좋게 들었어요. 메세지 자체가 굉장히 관통력있게 느껴졌거든요.
    '내 달력에 예정돼있는 것이었지' 라는 가사는 태어나는 순간 사회생활은 이미 정해져있다
    달력 = 생일, 생일 = 태어남.

    니네집 잘사냐? = 금수저냐? 라고 묻는 것이며 사회생활은 태어나는 순간 정해져있다.
    흙수저면 그 생각을 입 밖으로 들어내지말고 잘 살면(금수저면) 내 말 안들어도 돼 라고 말하고 있구요.

    선택이라던지 옵션이라던지에 고민했지만 사실 그건 이미 정해져있어서 재고가 없다.
    우리의 행복은 하루 일당 7만 5천원으로 살수있는 것으로 정해져있다.

    여기서 또 가사가 어렵게 느껴질 수 있는데요
    쉽게 요약하자면 그딴 걸 믿는게 바로 낭만이야 = 낭만을 믿는게 낭만이야 정도로 받아드릴 수 있겠네요.

  • ?
    title: Kanye WestiMusic 2018.08.10 17:20

    요약 잘하신 것 같아요!

    하나 정정 아닌 정정을 하자면 7만 5천이 일당이 아니래요.

    "가사에 있는 75,000이라는 숫자는 과학적인 수치인데, 사람의 행복에 관여하는 돈이 1년에 75,000달러라는 자료가 있더라구요. 그래서 내가 그걸 벌어보자 해서 벌고 나니까 어떻게 보면 저도 말할 수 있는 입장에 섰다고 느낀 거죠. 근데도 ‘아직 넌 거지야’라고 답을 받는 걸 “Seoul Romance”에 담은 거죠."

    라고 저스디스가 엘이 인터뷰에서 말했었네요

  • ?
    MC메기 2018.08.10 17:40
    오! 고맙습니다 덕분에 배웠습니닷
  • ?
    샤이나크 2018.08.10 17:51
    한강의 기적이 낭만을 지운
    -> 한강의 기적 뒤에는 중산층 이하의 암묵적인 피해에 대한 동의가 있었죠. 그게 낭만을 지웠다는 이야기 같네요.

    우리 어버이의 기억 위로 지어진 피라미드
    ->암묵적인 피해란 계층구조의 확고화였습니다. 국가는 선 성장 후 분배를 택했고 친 기업적인 정책을 밀어붙였으니, 당시의 중산층과 하층민들의 계급 단절은 더욱 심해졌고, 그게 피라미드 형식의 지배구조를 불러일으켰죠.

    But there is no mystery, 그저 위부터 1층에
    있으면 행복하다를 가르치는 건 7급 선생님
    ->이집트의 피라미드의 미스터리가 아니다, 그저 조금 더 위에 있으면 행복하다는 걸 가르치는 건 사회 시스템에 순응한 공무원 교사일 뿐이다.
    or '위부터 1층에'란 가사가 좀 애매한데, 만약 선생님이 어느층에 있어도 행복하다고 저스디스를 가르쳤으면 그러는 당신은 7급 공무원이잖아 라는 비아냥이 될 수도 있겠네요.

    -유행에 뒤처진 다음 너도 누구를 가르칠 거야 저렇게
    라고 말했던 내 사회의 선배는
    그 생각을 입 밖에 드러내지 않는 게 선택이라 가르쳤는데
    ->시스템에 순응하고 변화를 부정하는 꼰대가 되어 누굴 가르치는 게 당연하다고 말했던 선배는, 곧 그걸 드러내는 것은 사회생활이 아니다라고 까지 말했지만

    니네 집 잘 사냐? 잘 살면 내 말 안 들어도 돼를 덧붙였지
    -> 돈이 많으면 아무 상관없다.

    그 말은 사회생활은 이미 내 달력에 예정돼있는 것이었지
    -> 근데 태어날때부터 이 모양이네.

    더이상 선택이나 옵션이란 말은
    재고도 없는데 나 혼자 고민 중이었던 상품
    다 정해져 있다는 거야
    ->이건 일상의 행동을 비유로 만들어 의미를 펼친 건데,
    온라인 쇼핑몰에서 실컷 색상과 사이즈를 고민하고 나서 주문하려니 품절이었던 경험 다들 있겠죠?
    그걸 태어날 때부터 선택과 옵션은 정해져있고 주어진 바만 행해야 한다는 것에 비유한 듯하네요.

    사실 돈으로 벌 수 있는 행복도 정해져 있지 7만 5천
    근데 너보다 위에 있는 사람들은 말해
    딴 거 없어. 그딴 걸 믿는 게 바로 낭만이야, uh
    -> 이 부분은 윗 댓글에 imusic 님이 더 잘 대답해주신 듯하네요.

    제 개인적인 해석은 이렇습니다ㅎㅎ
  • ?
    잎애 2018.08.10 18:35
    크 너무 좋은 가사인듯
  • ?
    title: Kendrick Lamar - DAMN.damm 2018.08.10 19:28

    진짜 띵반의 띵곡의 띵벌스..

  • ?
    MorninGlory 2018.08.10 19:33
    와ㅠㅠ 다들 감사합니다 덕분에 잘 이해했습니다. 4theyouth에서 가장 좋은 벌스인것 같애요.ㅎㅎ
  • profile
    title: Kanye West - The Life Of Pablo라이프오브타블로 2018.08.10 20:13
    ㄹㅇ 이건 올해의 노래...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공지] 회원 징계 (2018.10.9) title: [회원구입불가]HiphopLE 10.09
공지 [공지] '쇼미더머니 게시판' 재오픈 title: [회원구입불가]HiphopLE 09.05
공지 [공지] 이용 규칙 & 신고 관련 & FAQ title: [회원구입불가]HiphopLE 03.16
화제의 글 음악 디보와 오케이션의 차이점 13 update title: Schoolboy QMaadkim 10.16
화제의 글 일반 디보가 좋냐? 구리냐? 19 update title: [로고] N.W.A어푸 10.16
화제의 글 일반 2001년 버벌진트의 질문과 답변---(1탄) 15 updatefile mcbarcha 10.16
89629 공지 녹색이념 감독展 (Presented By HIPHOPLE) 4 file title: [회원구입불가]Beasel 08.10
89628 음악 베이식 앨범 좋지 않았나요? 9 김치힙합 08.10
89627 일반 젓딧이 요즘 다시 피쳐링 허슬 하는거 같네요 ㅋ 앤소니존슨 08.10
89626 음악 알라딘에 DARKROOM 재입고됐네요 3 title: J. Cole너무나파라다이스 08.10
89625 음악 한국힙합에서 박재범과 도끼가 만난 건 4 한국레게 08.10
» 일반 4 the youth에서 Seoul romance 저스디스 가사 9 MorninGlory 08.10
89623 음악 이 노래 뭐였는지 아시는ㅂ ㄴ 3 title: [이벤트] Kendrick Lamar - good kid, m.A.A.d city로또 08.10
89622 음악 영비 ep 나오네여 14 file Pring1es 08.10
89621 일반 빈지노 - 어쩌라고 1 Lilpumpkin 08.10
89620 음악 공공구 회색단지 보내주실 분 있나요? ㅠㅠ le200800 08.10
89619 일반 이제 왠만한 커뮤는 페미=병신 이란게 장착되있는데 33 title: Rick Rossblack man 08.10
89618 음악 뱃사공 단콘 티켓오픈~ 4 file title: Mos DefKWALA 08.10
89617 일반 (스포?) 쇼미더머니 생존자 예측? 10 슬로우PC 08.10
89616 일반 음대 나온 래퍼 누구 있나요? 2 coffee 08.10
89615 음악 dasoul - 완즈이 (with. nansa) 2 dasoul 08.10
89614 음악 키셒의 순수한 한글랩이 듣고싶을때 하는짓.txt 8 킹짱갓지노 08.10
89613 리뷰 웻 보이즈 (Wet Boyz)의 'YET BOYZ' 앨범 소개 및 추천 4 file 유영 08.10
89612 음악 건강한 음악커뮤니티는 왜 없는거죠 .. 14 soulfree 08.10
89611 일반 페미니즘같은 성향으로 일일이 하나하나 불편해하면 끝도 없습니다. 5 매슌하 08.10
89610 음악 프로듀서 썸데프(SOMDEF) 신곡 ONE PLUS ONE (원플러스원) (Feat. Loco, Bravo) 뮤직비디오 공개 2 title: The Notorious B.I.G.그린그린그림 08.1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200 201 202 203 204 205 206 207 208 209 ... 4686 Next ›
/ 4686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