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앨범 - 신보]
2017.04.04 23:49

[앨범] Trey Songz - Tremaine the Album

조회 수 2650 추천 수 1 댓글 1
Extra Form
발매일 2017/03/24
레이블 Songbook, Atlantic
한줄평 이제는 딱 이만큼, 딱 이 정도만
trey.jpg

Trey Songz - Tremaine the Album

01. The Prelude
02. Come Over
03. #1Fan
04. Nobody Else But You
05. Playboy
06. The Sheets... Still
07. Song Goes Off
08. She Lovin It
09. Animal
10. 1x1
11. Priceless
12. What Are We Here For
13. Games We Play (Feat. MIKExANGEL)
14. Picture Perfect
15. Break From Love


명백히 말해서 트레이 송즈(Trey Songz)는 이제 알앤비 계의 슈퍼스타가 아니다. 현재 주도권은 얼터너티브한 성질을 기반으로 팝과 알앤비를 넘나드는 존재들에게 넘어갔다. 그 또한 한동안 “Neighbors Know My Name”같은 노골적인 슬로우잼이나 발기 차고(?) 기발한 표현의 “I Invented Sex” 같은 걸 내놓지 못했다. 물론, 2010년대 넘어와서도 과감히 잔을 비우라 하고(“Bottoms Up”), 팬티를 적시며(“Panty Wetter”) 여전히 섹슈얼함을 뽐내오긴 했다. 다만, 시대가 예전같이 마초적이거나 로맨틱한 섹스만 잘 노래해도 썩 만족하지 않는 모양이다. 그보다는 행위가 되었든, 감정과 생각이 되었든 간에 그 모든 것의 테마가 될 수 있는 더 큰 범주의 특정한 정서를 깔아주길 바란다. 왜, 위켄드(The Weeknd)도 방탕과 허무 그 사이에서 ‘스타보이’라는 상을 꽃 피우지 않았나. 그러니 2014년 발표했던 전작 [Trigga]가 탁월하게 잘 쓰인 유려한 보컬 라인, 트렌드와의 적절한 배합을 갖춘 탄탄한 앨범이었음에도 더 많이 주목받지 못한 걸 마냥 억울해하긴 어렵다.


♬ Trey Songz - Playboy


그렇다고 트레이 송즈가 마냥 음악적으로 방만하다고 할 순 없다. 앞서 말했듯 [Trigga]는 군더더기 없이 잘 빠진 팝 알앤비 앨범이었고, 3년 만에 내놓은 새 앨범 [Tremaine the Album]도 그 모양새가 특별히 흠이 없다. 그는 이번 앨범에서 트렌디하기보다는 더 고전적으로 접근하고, 그만큼 본연의 장점인 관능적인 가사와 보컬을 더 앞세운다. 클럽튠으로 손색없는 “Animal”을 통해서는 색의 화신답게 동물적으로 야한 말들을 마음껏 던진다. 자신의 호색한 기질을 모른 척하는 “Playboy”는 그 태도가 뻔뻔하다 못해 기가 찰 노릇이다. 그런가 하면, 전반부의 “Come Over”, “1Fan”, “The Sheets…Still”에서는 능구렁이같이 제대로 느리게 움직이다가도 후반부의 “1x1”, “Priceless”, “What Are We Here For”로는 가볍고 산뜻한 류의 팝적인 분위기를 충분히 취한다. 괜스레 사뭇 순애보적여지는 마지막 트랙 “Break From Love”까지 듣고 나면 종착역에 안전하게 도착했다는 생각마저 들게 한다.

그 안전함이 실험, 발전, 성장 같은 단어가 떠오르길 바랐던 누군가의 마음에는 영 들지 않을 것이다. 그러나 어떻게 보든 이건 시류와 관계없이, 전작처럼 화려한 피처링진도 없이 자기 식대로 흘러가겠다는 트레이 송즈의 선택이다. 또, 예전처럼 강렬한 임팩트는 못 남겨도 모자람 없는 족적을 남기고자 하는 한 중견 알앤비 아티스트의 차분하고도 담담한 움직임이다. 그래서 [Tremaine the Album]은 후에는 도태의 기록으로 남을지 몰라도 지금은 슬로우잼, 섹스 뮤직, 적당한 팝 알앤비 따위의 기호를 가진 사람들의 마음을 어느 정도 동하게 할 것이다.


♬ Trey Songz - Animal


글 | Melo


?Who's Melo

profile

힙합엘이 매거진팀 치프 에디터. 도를 도라고 불러봤자 더이상 도가 아닙니다. 그래도 매일 같이 쓰고 씁니다.


  1. [앨범] Trey Songz - Tremaine the Album

    조회수2650 댓글1 작성일2017.04.04 카테고리[앨범 - 신보]
    Read More
  2. [앨범] 디피알 라이브 - Coming To You Live

    조회수11977 댓글5 작성일2017.03.28 카테고리[앨범 - 신보]
    Read More
  3. [싱글] 김반장과 윈디시티 - Mek me hot / Ye Ye Ye

    조회수2048 댓글1 작성일2017.03.25 카테고리[싱글]
    Read More
  4. [싱글] 카더가든 - Together

    조회수13346 댓글1 작성일2017.03.16 카테고리[싱글]
    Read More
  5. [앨범] 산이 - Season of Suffering (고난의 시기)

    조회수29046 댓글116 작성일2017.03.03 카테고리[앨범 - 신보]
    Read More
  6. [앨범] 면도 - RGB pt.(255,0,0)

    조회수6734 댓글5 작성일2017.02.28 카테고리[앨범 - 신보]
    Read More
  7. [싱글] 베이식 (Feat. Sik-K) - My Wave

    조회수7914 댓글4 작성일2017.02.09 카테고리[싱글]
    Read More
  8. [앨범] Wiley - Godfather

    조회수5581 댓글1 작성일2017.02.06 카테고리[앨범 - 신보]
    Read More
  9. [싱글] 버벌진트 (Feat. Car, the garden) - 그것이알고싶다

    조회수6813 댓글9 작성일2017.01.21 카테고리[싱글]
    Read More
  10. [앨범] The Weeknd - Starboy

    조회수12135 댓글5 작성일2016.12.25 카테고리[앨범 - 신보]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1 Next ›
/ 31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HIPHOPLE NEWSLE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