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조회 수 2509 추천 수 36 댓글 28

<트랙 리스트>

각 트랙별 해석으로 연결되는 링크가 걸려 있습니다.


0. 들어가는 말


- 1부 -

1. 섬광

2. 붉은 융단

3. 입장

4. 이제는 떳떳하다

5. 보여줄 때

6. 돈

7. 대마초

8. 막다른 길

9. 잔상


- 2부 -

10. 겨울잠

11. 자각몽

12. 침대

13. 책상

14. 제자리


- 번외 -

15. 암전 (1/2)

15. 암전 (2/2)



<후기>


1.jpg
2017.02.18, EBS 스페이스 공감 <김태균, 녹색이념>


사실 이 수준에서 끝내기는 아쉬운 마음이 남지만, 그래도 어디까지나 지금 제가 할 수 있는 수준에서 끊고 하나의 결과로 마무리 짓는 것도 나름의 의미가 있지 않나 싶기도 해서... 물론 뭐 누가 알아주는 것도 아니고, 그렇다고 스스로 생각하기에도 대단한 뭔가를 해낸건 아니지만 그냥 좀 자랑하고 싶은게 생겨서요!


문학이든 평론이든 1도 모르고, 그냥 음악을 재밌게 들었다는 이유로, 앨범에 대해서 참고할 자료가 거의 없는 상황에서 5만자(후기 제외 17편) 가까이 글을 쓴다는건.. 사실 마냥 쉬운 일만은 아니었던 것 같습니다. 아, 깜빡했군요. 이거 김태균이라는 랩퍼의 첫번째 정규 앨범 [녹색이념]이라는 앨범에 대해 나름대로의 해석을 붙인 글에 대한 후기입니다.


저는 이 앨범을 굉장히 좋게 들었습니다. 처음엔 항상 방구석에 처박혀 아무 것도 하는 일 없이 시간만 때우던 시절에서 온 죄책감에 대한 공감대였습니다. 뭔가 해낼 수 있을 것 같은 위안을 받기도 했습니다. 고뇌와 번민 끝에 결말에 이르러 비장한 이념가로 마무리 짓는 이미지도 좋았고요, 무엇보다도 랩이 마음에 들었습니다. 이 앨범이 나오게 된 배경도 한몫했습니다. 그런데 계속 듣다보니 유년시절의 상처가 결핍을 낳고 성인이 되어서까지 그를 괴롭히는 흐름이 보였습니다. 사실 앨범의 주요 서사는 거기 있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쇼미더머니고 뭐고 하는 얘기는 부차적인듯 느껴졌고요. 물론 이건 제 해석 상에서의 이야기입니다.


물론 이 해석의 가장 큰 단점은 [녹색이념]의 실패까지 잡아내는데는 실패했다는 점입니다. 제가 암전 2번째 글에 추신으로  “돈 보다 중요한 거 얻는 방법? / 없어보고 나서 따지는게 순서가 맞어 / 그들이 책상에서 관조하며 떠든 삶이란 / 참는 자에게 복이, X발 그거 아니잖아” – E SENS, A-G-E 라고 인용을 해놓은 것도 그런 측면의 아쉬움이었습니다. 하지만 일단 거리두기에 실패한 이상 더 이상의 부록은 사족에 지나지 않을 것 같아 과감히 삭제했습니다. 이 앨범을 좋게 들으신 분들이 조금 더 두껍게 들으실 수 있도록 약간의 가이드 역할에 충실하기로 했습니다. 힙합사적인 측면에서 본다면 이보다는 조금 더 밀도있는 논의가 필요하겠죠.


이렇게 다 끝내고보니 "아무리 이 앨범을 좋게 들었어도 이렇게까지 시간 바쳐가며 글을 써야 했나?"하는 허탈함이 밀려왔습니다. 요즘 다들 스펙쌓으랴 공부하랴 바쁜데 말이죠. 미련한 짓 맞습니다. 그런데 근 몇 년간 주변 사람들은 잘 몰랐겠지만 "내가 과연 뭔가를 똑바로 볼 수 있는 눈을 달고 있기는 한건가? 왜 똑같은걸 봐놓고 나만 헛소리하는 것 처럼 느껴질까"하는 문제에 대한 자괴감에 시달려 왔더랬습니다. 그런 측면에서 보면, 어쩌면 이 작업이 그 질문에 대답할 수 있는 간접적인 돌파구가 되어주지 않을까 하는 기대감도 섞여있었지 않을까요.


그래서 정확히 보기 위해 나름 책도 읽고, 글도 쓰면서 소박한 연습(아무래도 강제성이 없다보니 굉장한 뭔가를 하기엔 배 보다 배꼽이 더 커지는 터라)을 하기도 했고요. 혼자 떠들고 있긴 한데, 아무도 못하는 일은 아니지만 그래도 굳이 하지 않은 뭔가를 어찌됐든 스스로 해냈다는데 있어서 뿌듯함을 느낍니다. 어디까지나 취미에 지나지 않지만 앞으로도 개인적으로 공부를 계속해나갈 생각입니다. 언젠가 완성할 또 다른 프로젝트를 위해 제 본래의 삶을 잘 살아내야겠죠. 재밌게 즐기며 열심히 삽시다!


p.s) 엘이에서 조금 더 많은 음악적 논의가 이뤄지기를 바랍니다!

Comment '28'
  • profile
    title: Nucksal부적절한 닉네임 2017.07.02 00:52
    일년이면 돼! 사인보니 생각나네요.어떤 남자 분 두명이서 친구 재수하는데 응원해달라고 하니 일년이면 돼! 이렇게 써주시던데 ㅋㅋ
  • ?
    title: [일반] 아링낑낑 (2)Nonlan 2017.07.02 00:56
    저는 제가 저렇게 써달라고 했어요 ㅋㅋㅋㅋ 공감도 여기 회원분이 한장 양도해주셔서 갈 수 있었다는...
  • ?
    title: Kendrick Lamar - DAMN.don-mallik 2017.07.02 00:54
    수고하셨습니다!!
  • ?
    title: [일반] 아링낑낑 (2)Nonlan 2017.07.02 00:56
    아이고 감사합니다!
  • ?
    title: Steve AokiInsec 2017.07.02 01:04
    스으으으으으으으웨에에에에에에에에ㅔㅇ엑!
  • ?
    title: [일반] 아링낑낑 (2)Nonlan 2017.07.02 01:34
    오예에에에ㅔㅔㅔㅔㅔㅔㅔㅔㅔㅔㅇ에ㅔㄱ!
  • ?
    Heroic 2017.07.02 01:11
    고생 많으셨습니다 스웩의 전당으로ㄱㄱ
  • ?
    title: [일반] 아링낑낑 (2)Nonlan 2017.07.02 01:34
    감사합니다 끝냈다는 것 자체로 만족중입니다 ㅠ
  • ?
    PESSIM 2017.07.02 01:41
    정성긍 스웩
  • ?
    title: [일반] 아링낑낑 (2)Nonlan 2017.07.02 01:48
    따봉은 언제나 환영이랍니다
  • profile
    테이쿠원 2017.07.02 01:59
    사스가 킹태균 그는 [참]입니다 작성자 분을 포함한 그의 팬들도 착하고 잘생기고 예쁘고 올곧고 글 잘 쓰고 생각이 깊은 이 시대의 참 인재상이죠 ^^
  • profile
    테이쿠원 2017.07.02 02:02
    나온 지 반년이 된 지금까지도 녹색이념 하루에 두세번 씩 돌리는 입장에서 많은 장치들을 발견했다고 생각했는데 리뷰 읽으며 "내가 놓친 것도 많구나," "이 구절을 듣고 이렇게 생각할 수도 있구나"라는 생각 많이 했어요! 글로 풀어 주셔서 감사하고 한 구절 한 구절 생각할 거리를 주는 녹색이념은 정말 대단한 앨범 아닌가 생각됩니다!
  • ?
    title: [일반] 아링낑낑 (2)Nonlan 2017.07.02 02:03
    자소서
    - 활동사항 : [녹.색.이.념] 구매
  • profile
    Real_hiphop 2017.07.02 02:35
    와 진짜 저도 글쓰기를 좋아하는 입장에서 대작을 완성하셨네요 스웨에엑
  • ?
    title: [일반] 아링낑낑 (2)Nonlan 2017.07.02 05:03
    글쓰기를 좋아한다고 하셨으니 글 쓰시는 겁니다 땅땅
  • ?
    킹키탄 2017.07.02 04:05
    크 오랜만인 힙합커뮤니티 다운 양질의 글들이엿습니다
    정말 잘봤고 감사드립니당 스웩ㄱ
  • ?
    title: [일반] 아링낑낑 (2)Nonlan 2017.07.02 05:03
    쭉 따라와주셔서 감사합니다 맞스웩~
  • ?
    title: Schoolboy QImpossum 2017.07.02 04:49
    크큭... 스웩을... 나눠드리셔고 18편이나 쓰셧지만... 저는 누르지 아니하였습니다.
  • ?
    title: [일반] 아링낑낑 (2)Nonlan 2017.07.02 05:04

    크큭... 들킨건가... (입에 뭍은 스웩을 닦아낸다)

    저는 그저 독자여러분의 편의를 위해 ㅎㅎ

  • ?
    john doe 2017.07.02 09:46
    수고하셨습니다!! 글 잘 읽었어여~
  • ?
    title: [일반] 아링낑낑 (2)Nonlan 2017.07.02 10:42
    데헷 감사합니다
  • ?
    title: Odee투덕투더두덕 2017.07.02 12:50

    잘보겠습니다.

  • ?
    title: [일반] 아링낑낑 (2)Nonlan 2017.07.03 02:04
    잘 부탁드립니다~
  • profile
    블랭키뭔 2017.07.02 22:55
    정말 잘읽었습니다.
    제가 창작자입장이었으면 이글을보고 정말 뿌듯할것 같네요 ㅎ 행복하세요!
  • ?
    title: [일반] 아링낑낑 (2)Nonlan 2017.07.03 02:04
    모든 창작물들이 그에 합당한 평가를 갖는 그날까지!
  • profile
    작은것들의 신 2017.07.03 14:29
    감사합니다! 녹색이념 다시 한번 돌려봐야겠네요
  • ?
    title: [일반] 아링낑낑 (2)Nonlan 2017.07.03 15:33
    답례로 저도 작신 한번!
  • profile
    title: Frank Ocean - Blonde뽕끼 2017.07.04 11:42
    다음 글들도 기대해볼게요. 그동안 잘 읽었습니다 감사합니다! 님글보면서 음악을 듣는모습부터 많이 반성하게되더라구요 ! ㅎㅎㅎ


Title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추천 조회 글쓴이 날짜
3504 [음악] 랩스킬에 대한 고찰 上 58 53 10296 title: Snoop Dogg양싸 2017.07.07
3503 [패션] 슈프림 루이비통 인연이 없네요 33 3 2352 title: [이벤트] The Game (WC Month)onyx 2017.07.07
3502 [인증/후기] 히피는 집시였다 - 나무CD 후기 18 6 1606 title: Frank Ocean - Blondegormley 2017.07.07
3501 [인증/후기] 앨범 인증 10 18 1095 title: Kanye West - The Life Of Pablofoothill 2017.07.07
3500 [인증/후기] (힙X) 라디오헤드 ok computer 20주년 리마스터링 한정 LP 샀습니다 20 8 864 알아알라 2017.07.06
3499 [패션] (리셀로)산 슈프림 루비통 지갑이 왔네요 30 9 2855 title: [이벤트] Kendrick Lamar - good kid, m.A.A.d citygoodkid kendrick 2017.07.06
3498 [가사] XXXTentacion 1분짜리 XXL Freestyle [가사/해석] 31 8 2746 title: Frank Ocean - channel ORANGEasmelon 2017.07.04
3497 [음악] 키르기즈스탄 힙합의 최강자 Троеразных를 소개합니다. 24 8 1103 title: Dev침략자 2017.07.03
3496 [음악] (데이터)2017년 상반기 음악 결산. 9 7 1297 2017.07.03
3495 [인증/후기] 2017년 반년동안 모은 음반 24 12 1595 Hun1 2017.07.02
3494 [그림/아트웍] 넉언니 5 2 2668 title: Big L야호신난다 2017.07.02
» [리뷰] [녹색이념/해석] 업로드 합본 + 후기 28 36 2509 title: [일반] 아링낑낑 (2)Nonlan 2017.07.02
3492 [인증/후기] Mobb Deep(H & P)... 그들의 첫 앨범... 6 4 401 title: Chance Hat (Red)J_dilla_DET 2017.06.30
3491 [가사] Drake - Signs 2 4 521 title: Travis ScottCloudGANG 2017.06.30
3490 [인증/후기] 금일의 음반 인증 15 10 829 title: [로고] N.W.AJack White 2017.06.29
3489 [인증/후기] 뜬금 앨범 인증 6 6 574 title: Steve AokiInsec 2017.06.29
3488 [인증/후기] Eminem - The Eminem Show [Bonus DVD Edition] 인증 6 5 380 title: Big LsLiM shAdy  2017.06.29
3487 [음악] 힙x) 제가 가장 좋아하는 밴드를 소개합니다. 8 7 796 title: [로고] Shady RecordsWeLvEM 2017.06.29
3486 [그림/아트웍] 별거 아닐지도 모르지만... 6 2 794 puffazz 2017.06.28
3485 [가사] Biking (solo) - Frank Ocean 0 231 피아아 2017.06.28
3484 [그림/아트웍] 오왼오바도즈를 그려봄 8 0 1325 Scotch chin 2017.06.28
3483 [그림/아트웍] 블루그려봄 1 0 617 Scotch chin 2017.06.28
3482 [그림/아트웍] 빌스택 고어텍스그려봤는데 어떠나요 4 0 1259 Scotch chin 2017.06.27
3481 [가사] Father - Heartthrob 가사해석 2 0 195 ITSOBRAT 2017.06.27
3480 [그림/아트웍] 심야 그려봤습니다 10 9 1571 ramal 2017.06.27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149 Next ›
/ 149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