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인터뷰] 미고스 (Migos)

title: [회원구입불가]LE_Magazine2018.03.14 12:12조회 수 24709댓글 9

thumbnail.jpg


현재 전 세계적으로 가장 뜨거운 삼인조인 게 분명하다. 트랩 사운드의 새 지평을 열고 있는 미고스(Migos)는 미국을 넘어 유럽, 아시아까지 큰 영향력을 발휘하고 있고, "Versace”, “Bad and Boujee", "Stir Fry”는 빌보드 차트를 가볍게 주물렀다. 그런 그들이 얼마 전에는 한국을 찾아 특유의 에너지를 선보였다. 힙합엘이는 아쉽게도 미고스를 직접 만나지는 못했고 많은 질문을 할 수도 없었지만, 서면으로나마 그들과 간단히 이야기를 나눌 수 있었다. 짧은 대답 속에서도 자신감으로 충만한 모습을 보여준 미고스. 지금 바로 그들과 나눈 이야기를 확인해보길 바란다.




LE: [Culture II]가 전작에 맞먹게 큰 흥행을 하고 있다. 20일 만에 10억 스트리밍을 달성했는데, 감회가 남다를 것 같다. 비틀즈(The Beatles)도 제쳤는데 기분이 어떤가?


Offset(이하 O): 길을 만들어 놓은 팝스타 레전드를 제친 건 정말 축복받은 일이야.





LE: 싱글 “Stir Fry”가 세계적으로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O: 맞아. 다들 1위로 만들자고.






LE: “Stir Fry”로 아시안 문화에 대한 관심을 엿볼 수 있었다. 미고스가 생각하는 아시안 문화의 매력은 무엇인가?


O: 패션이지. 그들이 옷을 매치하는 방식, 그리고 그들이 옷을 통해 자신을 표현하는 게 매력적이야.





LE: 뮤직비디오의 컨셉은 누구 아이디어였는지도 궁금하다. 아무래도 우탱 클랜(Wu-Tang Clan)의 영향이 있었나?


Quavo(이하 Q): 곡은 LA 스튜디오에서 퍼렐(Pharrell)과 함께 만들었어. 뮤직비디오 아이디어도 그 순간에 나온 것뿐이야.


O: 그냥 그 방(스튜디오)의 바이브였어. 퍼렐이 비트를 가지고 있었고, 퀘이보(Quavo)가 바로 들어갔지.






LE: 코믹한 연기를 선보였다. 추후 시트콤이나 코미디 영화 출연 욕심도 있을까?


Q: 영화 좋지. 언젠간 큰 영화의 제작에 참여하고 싶어. 별 탈이 없다면 말이야.






LE: 한국식 볶음 요리(Korean Stir Fry)를 먹어본 적은 없나? 예를 들면, 잡채가 있는데.


Q: 아직 먹어본 적은 없어.



인터뷰2.jpg



LE: 미고스 멤버들 모두가 엄청난 허슬러인 것 같다. 꾸준히 피처링이나 본인들의 곡을 발표하지 않나? 다작의 비결은 무엇인가?


Q: 이건 우리가 좋아하는 일이야. 어떤 사람들한테는 일이겠지만, 우리에겐 열정인 거지. 우리에게 평화와 평온함, 그리고 음악은 모든 거니까!






LE: 미고스는 패션으로 유명한 팀이기도 하다. 어떤 의류 브랜드를 가장 선호하는지 궁금하다.


Q: 영 리치 네이션(Young Rich Nation) 이지. 우리가 낸 오피셜 의류 브랜드야.






LE: 평소에 프리스타일을 하면서 놀기도 하나?


Q: 당연하지. 우린 아무 단어나 가지고도 프리스타일을 할 수 있어. 그냥 비트만 줘.






LE: 상업적인 성과를 얻으면서 금전적으로도 풍족하게 됐다. 소비관에 대한 생각도 궁금하다.


Q: 네가 열심히 일하면, 당연히 열심히 써야 해. 엄마가 어릴 때 그렇게 알려줬어. 그래서 우리는 누가 뭘 사던 걱정 안 해. 그저 우리가 하고 싶은 걸 할 뿐이야.






LE: 퀘이보의 경우는 얼마 전, NBA 올스타 게임에서 MVP를 타기도 했다. 운동선수도 원래 꿈 중 하나였을까?


Q: 당연하지. 나는 조지아 불도그(Georgia Bulldogs)의 쿼터백이 되고 싶었어. 우리가 받기에 마땅한 챔피언십을 꿈꿨지. 그런데 기회가 와서 문을 두드리더라고. (웃음)






LE: 테이크오프(Takeoff)는 릴 야티(Lil Yachty)와 콜라보 앨범을 준비 중이라고 알고 있는데, 혹시 어떻게 진행되고 있나?


Takeoff(이하 T): 그냥 기다려. (웃음) 지금 작업 중이니까.






LE: 미고스라는 그룹이 생각하는 앞으로의 큰 그림이 무엇일지 궁금하다.


Q: 우린 에베레스트산 꼭대기에 있을 거야. 무슨 말인지 알지?






LE: 미고스가 생각하는 성공이란 어떤 의미인가?


Q: 흑인으로서 성공해 우리의 커뮤니티가 우리를 자랑스럽게 느끼게 하는 것. 이건 우리에게 하나의 삶의 방식이야. 흑인 사회에서의 성공이든, 세상 모든 사람의 기준에서 성공이든, 성취한다는 건 객관적인 거지.



인터뷰3.jpg



LE: 이번 내한 공연에 찾아준 한국 팬들에게 한 마디 부탁한다.


Q: 큰 사랑 정말 고마워. 이건 우리에게 전부나 다름없어. 모두 사랑해. 곧 다시 보자!!!



인터뷰 | Loner

번역 | Shawna



  • 8

댓글 달기 WYSIWYG 사용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댓글 9
수민 (SUMIN)9
인터뷰
2018.08.10 조회 4715
프렙 (PREP)3
인터뷰
2018.06.25 조회 6512
2018.06.11 조회 8615
2018.05.28 조회 12538
2018.05.23 조회 4254
2018.04.19 조회 5451
2018.04.12 조회 6080
2018.04.07 조회 24566
2018.03.16 조회 10653
2018.03.14 조회 24709

검색

이전 1 2 3 4 5... 12다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