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리뷰
2017.10.24 12:27

에픽 9집 후기

조회 수 534 추천 수 0 댓글 1

(에픽의 덕후라는 걸 미리 밝힙니다ㅋㅋㅋ)


너무 설렜습니다. 사실 군대에서 어떤 아이돌 가수 영상을 봐도, 어떤 래퍼의 음악을 찾아듣곤 해도 저를 설레게 하는 사람은 없었어요. 최근 몇년동안 음악 들으면서 누군가의 앨범이 발매되는 것 때문에 설렌적이 없었는데 에픽하이는 저를 설레게 하더군요. 그만큼 기대했습니다.

 

동시에 걱정도 됐습니다. 기대한만큼 실망할까봐. 기다리는데 개구리면 어떡하지...구워먹어야 하나 싶은 걱정도 했습니다.

 

물론 그런 걱정은 괜한 것이었습니다. 그들의 신보는 제 기대를 충족시키기엔 과한 앨범이었죠. 너무 좋았습니다. 무엇보다 안그래도 아재들인 타블로와 미쓰라의 가사가 더 성숙해진게 마음에 푹푹 박혔습니다.

 

사실 이번앨범에선 타블로보다 미쓰라에게 더 놀랐어요. 팬으로서 이번에도 미쓰라한테 화살이 쏟아지면 어떡하나 싶었지만 그가 타블로한테 정신교육을 받았는지 어마어마하게 발전했더군요. 심지어 일부 피드백중엔 타블로보다 미쓰라의 가사가 더 공감이 됐고 좋았다라는 의견도 있을정도 니까요. 비록 단조로운 플로우긴 하지만 에픽하이 음악엔 적절하지 않나 싶습니다.

 

이번 앨범이 모두가 좋아하는 앨범은 아니란 걸 알고 있습니다. 누군가는 뻔하다고 했고, 누군가는 힙합이 아니라고도 했으며, 누군가는 진부하다고도 했죠. 근데 저는 반대로 이게 에픽하이의 색깔이 아닌가 합니다. 이 비유가 맞는진 모르겠지만 하나 들어보자면 골목에 떡볶이 집이 하나 있습니다. 이 집은 본래 정통적인 떡볶이의 맛에 주인 아주머니의 특별한 솜씨로 이 집 고유의 맛을 창조해 냅니다. 사람들은 이 떡볶이를 엄청 찾게되죠. 하지만 시간이 흘러 주변엔 국물떡볶이와 같은 좀 더 트렌디하고 자극적인 떡볶이 집이 생겨납니다. 물론 고유의 맛으로 승부하던 집의 손님이 끊긴건 아니지만 많은 사람들이 새로 생긴 것들을 찾으며 저 집은 이제 뒤쳐졌다고 말합니다.

 

여기서 누구도 잘못한 사람은 없습니다. 사람들은 당연히 새로운걸 찾게되니까요. 하지만 저에게 에픽하이는 고유의 맛을 창조해내는 집과 같았습니다 . 진부하다 뻔하다고 하는 사람들도 이해는 되지만 제가 원하고 기대했던 색깔은 이런 음악 이었어요. 그래서 더더욱 반갑습니다.

 

무제가 음원으로 나오지 못한건 아쉽지만 개화라는 곡의 퀄리티가 정말 상당했기 때문에 만족합니다. 타블로가 하루를 얼마나 아끼는지도 느껴졌고, 많은 회의감이 들었다는 것도 알게됐네요. 이번 앨범으로 에픽하이가 퇴물이란 소리는 들어가길....바랍니다ㅎㅎㅎㅎ

 

p.s 1

역시 와쥐 앨범은 양싸가 입을 안털어야 퀄리티가 높다 ex) 양싸 : 요즘엔 이 앨범만 듣고있어요, 곧 나올 ooo의 앨범은 너무 좋아요 등등

 

p.s 2

정기석씨는 앨범도 못내는 와중에 기대치도 떨어져가서 고통받고 있었지만 이번 앨범 피쳐링 이후 기대치가 높아져서 앨범을 빨리내달라고 하는 고통에 시달리고 있다고 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추천 조회 글쓴이
공지 [공지] 회원 징계 (2018.1.18) (+추가) 1 482 title: [회원구입불가]HiphopLE
공지 [공지] 이용 규칙 & 신고 관련 & FAQ 3 10002 title: [회원구입불가]HiphopLE
화제의 글 일반 쑥갓 까여도 되는 이유 5 update 16 996 큰킁크느
화제의 글 일반 이센스 음악 별로라고 생각하는분 안계신가요? 48 update 11 2442 title: 2Pac예리
화제의 글 일반 제리케이님의 지금은 못쓰실 가사 14 update 5 2356 십선비
357 리뷰 부탁입니다 1 0 135 노원구신발킬러
356 리뷰 슬릭 언론 플레이 가려는듯(고소) 29 0 4196 가짜삭제
355 리뷰 에픽하이 9집 리뷰 by izm 7 0 1253 이만창
354 리뷰 심바 오왼 디스곡 0 875 title: Kanye West - The Life Of Pablo간지레인지
353 리뷰 타일러 내한공연 사진입니다. 4 0 1126 HHAAnsoL
352 리뷰 이그니토 2집 편곡버전으로 내줬으면 5 0 376 title: Nucksal부적절한 닉네임
351 리뷰 웻보이즈 앨범청취후기 0 298 title: Mos DefCurren$y
350 리뷰 리드머 나플라 앨범 리뷰 중... 2 639 title: [로고] Wu-Tang Clan젖은수건둬
349 리뷰 구매했습니다아어어 1 595 title: Lil Wayne이티아이
348 리뷰 내가 좋아하는 앨범들 리뷰 꼭 읽어보셈 0 206 8eongjin
» 리뷰 에픽 9집 후기 1 0 534 Kan¥e we$t
346 리뷰 에픽하이 9집 인상깊었던 라인들 3 1 1632 title: J. Cole우울하지않아
345 리뷰 누가뭐래도 이번 에픽앨범 저한텐 최고 (마지막트랙에 숨어있는 노래) 2 0 1224 chocolate droppa
344 리뷰 9집 짤막한 리뷰 2 3 958 title: [이벤트] Dr. Dre - The Chronic쟈이즈
343 리뷰 음알못의 나플라 Angels 리뷰 2 2 1416 title: Kanye West - The Life Of Pablo라이프오브타블로
342 리뷰 2017 지산 밸리락 페스티벌 갈란트 사진입니다. 4 1 1040 HHAAnsoL
341 리뷰 2017 holidayland festival 메킷레인 사진입니다. 0 677 HHAAnsoL
340 리뷰 이제부터 천천히 쌈디를 괴롭히자. (SNL부터 W and Only까지 일어난 일) 22 23 4935 반블랙반화이트
339 리뷰 에넥도트 서울 막콘 굿즈 4 0 718 HEMP
338 리뷰 에넥도트투어 서울콘서트 밴드셋 후기입니다 13 4 1253 title: Chance Hat (Navy)콧수염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9 Next ›
/ 19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HIPHOPLE NEWSLE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