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조회 수 709 추천 수 8 댓글 4
겁나 뒷북이긴한데... 제이콜 이번 앨범을 좋게 듣기도했고,

그와 관련해서 여러 얘기들 나왔던걸 보고 글 한번 적어봅니다


전 일단 오늘날의 리릭문화를 존중합니다

리릭의 본질인 언어. 언어란 기본적으로 매체성을 띄죠.

역사적으로 봐서 언어란 생각, 아이디어, 감정 등 우리가 감각하고 사유할수있는 모든것을 총 망라하여 '전달'하는데 존재의 목적을 뒀었습니다. 즉, '전달하는' 매체의 역할밖에 하지 못했던거죠. 이는 언어를 기반으로한 예술에서도 마찬가지였습니다.


그리고 시간이 지나면서 예술속 매체들은 그 본래의 역할에서 벗어나 예술의 주체가 되기 시작하죠. 뒤샹에 의해 미술에서 여러 오브제들은 매체적 역할의 한계를 벗어나게 되었죠. (예를 들자면 비디오아트에서 디지털 미디어(매체)는 예술의 주체가 되었져)


전 언어 역시 이 현상의 연장선상에 놓여있다 생각합니다. 언어를 기반으로 둔 예술 역시 변화하고있단거죠.

예를 들자면, 타이포 그래피는 언어의 의미적 전달 보단 외형에 중점을 두는 예술이고, 구체시라는 시의 장르는 (맞는 예시일까는 모르겠지만..ㅎ)기존 시의 언어적 의미 전달 역할 (의미, 문맥, 비유 등과 같은 언어의 논리성이나 의미성)을 저버리고 언어의 시각적, 청각적 요소들을 의미의 주체로 내세운 예술이죠.


저는 오늘날 흑인 음악의 가사 역시 이 관점에서 봅니다.

기존의 의미전달적이고 사유를 요구하는 언어보단 / 직접적으로 '감각'되는, 시각적, 청각적으로 자극적이고 유흥적인 언어들이 (즉, '전달'하는 매체적 역할의 언어보단, 시각,청각적 유흥을 위한 주체가 된 언어) 유행하고 있다고 봅니다. ex) 라임만을 위한 의미없는 가사, 그저 찰진느낌을 주기위한 가사 등등.


저는 이 문제는 개인의 취향, 가치관 차이라고 봅니다. 예술의 목적, 역할이 달라진거지, 이를 해당 예술 자체의 위상, 가치가 떨어진거라고 단정짓기엔 좀 위험하다고 생각합니다.

오늘날 정말 문제되는건, 그러한 유행이 극점에 다다라, 그저 유흥만을 위한 독창성 없는, 획일적 음악들이 판을 치고 있다는겁니다.

(이러한 현상의 원인은 머.. 디지털미디어의 발달로 인해 각종 음악들을 매우 쉽게 접할수 있게 되었고, '유행'이라는것에 매우 민감해졌다는것. 그리고 해당 음악의 특성?(단순하고 자극적임)정도로 생각합니다. 저는)


이 점을 제이콜 역시 꼬집은 것 같습니다. 저도 좋게보지 않습니다.

의미없이 반복되고 재생산되는 예술은, 일단 제가볼땐, 별 가치가 없다 생각하거든요.


글이 생각보다 길어졌네요.. 내용이 다 완전히 맞는말인지는 확신할수 없네요.. 애초에 개인적 의견과 이해로 시작된 글이라..ㅎ

간만에 글 쓰고갑니다!
댓글 4
  • profile
    title: Kendrick Lamar - DAMN.HAE 2018.04.24 07:43
    님 닉네임보고 재밋어했던 기억나는데! 글 잘 읽고갑니다
    미국 음악시장에서 힙합이 가지는 입지가 바뀌고 더 많은 대중들이 소비자가 되면서 자연스럽게 더 이런 현상이 심해지는거같아요!
  • profile
    title: Frank Ocean - Blonde장영실,The Creator 2018.04.24 17:55
    ㅠㅠ가장 최근에 활동한게 벌써 작년?재작년? 기억이 안나네요ㅠ.. 고등학생이라 자주 드나들기가 어려워요ㅠ
  • ?
    Jermaine Lamarr Cole 2018.04.24 15:49
    공감합니다.
  • profile
    Howard_pp23 2018.04.24 17:05
    독창성 없고 유흥만을 위한다는 말에 너무나도 공감함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회원 징계 (2019.1.15) title: [회원구입불가]HiphopLE 01.15
[아이콘] Post Malone 아이콘 출시 3 title: [회원구입불가]HiphopLE 01.09
[공지] 이용 규칙, 신고, 포인트, FAQ 등 file title: [회원구입불가]HiphopLE 03.16
화제의 글 음악 당신에게 추천하는 WEST COAST HIP HOP 4 25 update title: 2PacN.W.A. 01.21
화제의 글 일반 힙합 역대로 누가 가장 많은 어휘를 구사했을까? 37 updatefile title: Thomas BangalterDanny.B 01.21
화제의 글 일반 탬버린. 탬탬. 짝짝. 통통. 17 updatefile 탬버린 01.21
85378 일반 시리즈 리뷰 일정 및 요청리뷰. 3 file title: 2PacRahsaanPatterson 01.20
85377 음악 열심히 살아야겠다고 의지를 다질 때 듣는 노래 4 title: JAY Z우갸갸갹ㅋ 01.20
85376 음악 죽을때 듣고싶은곡 3 update 풍월량우왁굳 01.20
85375 일반 내일 입영합니다 빠빠.. 57 title: [이벤트] The Game (WC Month)믹스테잎 01.20
85374 음악 좋은 음반부심 생활이네요 file Sounds of Pain 01.20
85373 음악 퓨쳐떠거 조합보단 스캇떠거조합이 더 좋네여 13 alldayhellyeah 01.20
85372 음악 [판매] 힙합 알앤비 LP CD file The Neptunes 01.20
85371 음악 The 로 시작하는 랩네임이 간지나나요? 20 alldayhellyeah 01.20
85370 음악 이 노래를 한동안 잊고 살아와었는데.. 2 NoUnknown 01.20
85369 일반 해리포터 아트북 보면서 칸예웨스트 wouldn't leave 들으니까 퍄,... 2 WEST OF OMEGA 01.20
85368 음악 빈지노x피제이의 바이브와 비슷한 곡이 있을까요? 2 title: Post MaloneLittle B 01.20
85367 일반 늦어서 미안하다 bro. 2 title: 2PacRahsaanPatterson 01.20
85366 음악 pure water 너무 좋은데 반응이 그닥 별로네요 3 올데이니가 01.20
85365 음악 힙합 간지 5대장은 13 alldayhellyeah 01.20
85364 음악 저 음악 그만 두나요...? 5 Lil Uzi Vert 01.20
85363 음악 이센스 김심야처럼 9 god프리마비스타 01.20
85362 일반 1월 19일이 맥 밀러 생일이었네요 4 file title: Post Malone다녤 01.20
85361 일반 힙x) 소닉 유스 앨범 추천해주세요 2 file title: Frank Ocean - BlondeRAINMAN 01.20
85360 음악 멀다비츠 시그니처 사운드 목소리 누구인가요?? 2 n2osq1 01.20
85359 일반 라디오헤드 보컬 톰요크 포스 9 풍월량우왁굳 01.20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4272 Next ›
/ 4272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