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조회 수 8498 추천 수 2 댓글 22

thumbnail.jpg

‘2017 XXL Freshman Class’ 2017년 6월에 뽑혔으니, 열 명의 래퍼가 XXL 프레쉬맨(XXL Freshman)에 선정된 후 활동한 지 벌써 반 년이 지났다. 해가 지나면 2018년에는 2018년의 XXL 프레쉬맨이 있을 텐데, 이 시점에서 그들은 잘 살고 있을까? 세상에서 가장 쓸데없는 걱정이 연예인 걱정이라고 하지만, 올해 유독 역대 최약체라는 말이 있었기에 과연 괜찮았을지 궁금해졌다. 그중 부기 윗 다 후디(Boogie Wit Da Hoodie)와 피앤비 락(PnB Rock)은 릴 비(Lil B)를 폭행하여 많은 플레이어로부터도 욕을 먹어서 안 좋은 의미로 화제가 되었고, 반대로 메이드인도쿄(MadeinTYO)와 카일(KYLE)은 함께 곡을 발표하며 나름의 좋은 시너지를 냈다. 어글리 갓(Ugly God), 캡 쥐(Kap G)는 각각 믹스테입과 정규 앨범을 발표하고 조용히 활동하고 있다. 본 기사에서는 가장 소식이 없거나 반대로 가장 소식이 많은 나머지 유아독존 4인방은 어땠는지 XXL 식 등급으로 파악해보려 한다. 순서는 알파벳 순이다.




5.jpg

Amine

6.jpg

아미네(Amine)는 올해 최고의 발견 중 하나가 아닐까 싶다. XXL에게는 미안하지만, 굳이 여기 선정되지 않았더라도 잘 되었을 것 같다. 우선, 아미네는 독특하다. 포틀랜드라는 출신지도, “Caroline”이라는 히트 싱글도, 앨범 [Good For You]도 평범함과는 거리가 멀다. 재미있는 지점이 많고, 팝과 힙합/알앤비를 잘 녹여낸 듯한 데뷔 앨범은 호불호가 좀 있었지만, 미국뿐만 아니라 뉴질랜드, 캐나다에서도 사랑을 받았다. 또한, 미국과 유럽에서 진행된 투어도 몇 차례 매진을 기록했다. 아미네는 음악에서도, 활동에서도 워낙 기민함이 느껴지기 때문에 지금보다 앞으로 더욱 많은 사랑을 오랫동안 받지 않을까 싶다.


♬ Amine - Spice Girl






1.jpg

Kamaiyah

2.jpg

카마이야(Kamaiyah)는 이번 XXL 프레쉬맨 중 유일한 여성 멤버다. 앞서 언급한 여러 사고뭉치 여섯 명이 어떻게든 세상에 알려졌다면, 그는 여전히 잘 알려지지 않았다. 커다란 폰을 들고 다니는 올드 스쿨 기믹은 재미있지만, 그에 맞는 음악과 행보를 보여줘야 하는데 썩 그러지 못했다. 릴 야티(Lil Yachty)의 “All Around Me”, 키샤 콜(Keyshia Cole)의 “Ride”에 참여하고, 올해 11월에는 [Before I Wake]라는 믹스테입을 선보였지만, 상대적으로 각종 뉴스 란에서 이름을 자주 찾아볼 순 없었다. 매력적인 톤과 센스 있는 가사 구성을 좀처럼 보여주지 못해 그저 아쉬울 뿐이다. 여성 래퍼가 힘을 발휘하기 시작하는 요즘인 만큼 내년에는 멋진 작품을 발표했으면 하는 바람이다.


♬ Kamaiyah (Feat. YG) - Fuck It Up






3.jpg

Playboi Carti

4.jpg

플레이보이 카티(Playboi Carti)는 유망주에서 본격적으로 떠오르는 시점에 XXL 프레쉬맨으로 선정됐다. 그러다 보니 다른 아홉 명의 멤버와는 확실히 다른 단계로 진입하고 있다. 물론 그렇게 될 수 있었던 건 에이셉 라키(ASAP Rocky)를 만나고 그의 레이블 AWGE와 계약했기 때문에 가능한 것일지도 모른다. 하지만 기회가 왔다고 하여 모든 사람이 그 기회를 살릴 수 있는 건 아니다. 어릴 적 SPA 매장에서 일했던 것이 어느 정도 도움이 되었을지는 모르지만, 그는 패션 업계에서도 꾸준히 러브콜을 받는가 하면 칸예 웨스트(Kanye West)의 브랜드 이지 시즌 5(Yeezy Seaon 5), 드레이크(Drake)의 레이블이자 브랜드 OVO의 룩북에 모델로 등장하기도 했다. 라나 델 레이(Lana Del Rey)의 곡에 참여한 것이나 패션 업계 진출 모두 앞서 언급한 에이셉 라키의 힘을 무시할 수는 없으나, 플레이보이 카티 역시 영리하게 행동하여 그러한 기회를 모두 자신의 것으로 소화했다고 할 수 있다. 미래야 뭐, 당연히 창창하지 않을까?


♬ Playboy Carti - Magnolia






7.jpg

XXXTentacion

8.jpg

사고뭉치 혹은 범죄자 텐타시온(XXXTentacion)은 2017년 힙합을 이야기할 때 빠질 수 없는 이가 되었다. 음악적으로도 놀라운 성과를 보여줬고 많은 매체가 호평했지만, 각종 폭력 범죄가 심각한 수준임이 밝혀지면서 많은 이들의 비판을 받아야 했다. 사운드클라우드 랩의 파이오니어, 혹은 로우파이 사운드의 파이오니어로 불리며 독특한 스타일을 선보이며 화제가 되었고, 앨범 한 장만을 계약하는 데 한화로 6천만 원이 넘는 돈을 받기도 했다. 문제는 텐타시온을 둘러싼 사건, 사고로 더 이상 돌이킬 수 없을 지경이 되었다는 것. 아직 굉장히 어린 나이이다 보니 앞으로 남은 긴 인생 어떻게 살아가느냐에 따라 먼 훗날 그를 바라보는 시선이 달라질지는 모르겠다만, 우선 당장은 힘든 일만 남았다.


♬ XXXTENTACION - Look At Me / Riot



글 | bluc



Comment '22'
  • ?
    Maadkim 2017.12.15 07:14
    여자분 진짜 여자 YG 느낌이네요 ㅋㅋ 그리고 사랑하는 카티형
  • profile
    White Punk 2017.12.15 10:30
    텐타시옹 내년에 앨범 세개 낸다던데
    이번거처럼 낼거면 걍 빨리 감옥 가 형...
  • profile
    떠거떠거 2017.12.15 12:46
    Kamaiyah 올해 앨범 냈는데^^ 활동 안 한거로 만드네
  • ?
    title: [회원구입불가]Beasel 2017.12.15 13:26
    안녕하세요
    힙합엘이입니다.

    해당 콘텐츠 제작 및 정보 확인 과정에서 오류가 있었습니다. 죄송합니다.

    관련 내용 수정해뒀으니 한 번 더 확인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꼼꼼하게 콘텐츠를 확인해주시고 좋은 피드백 전달주셔서 감사합니다!
  • ?
    PRNCPspace walker 2017.12.15 14:53
    도대체 스키가 빠지고 카마이야가 들어간 이유가 뭐임?여자 할당제임?
  • ?
    Freekey G. 2017.12.15 19:27
    ㅇㅈ 스키랑 덱스터는 필수였는데.. 특히 덱스터는 15~17년 초 까지 허슬링의 표본
  • ?
    hvwsczo4199 2017.12.15 23:36
    글을 좀 읽으셈
    ‘2017 XXL Freshman Class’라고 글 내용에 아주 잘 나와있음
  • ?
    hvwsczo4199 2017.12.15 23:36
    글을 좀 읽으셈
    ‘2017 XXL Freshman Class’라고 글 내용에 아주 잘 나와있음
  • profile
    title: Fetty WapSwae Lee 2017.12.16 14:02
    그니깐 xxl에 스키가 빠지고 카마이야가 들어간게 의문이라고
  • ?
    hvwsczo4199 2017.12.16 22:13
    내가 너한테 반말로 먼저
    댓글이나 글 남긴 적은 없다고 생각하는데
  • profile
    title: [로고] Odd FutureHJunPeter 2017.12.17 02:08
    엄청 공격적이시네 ㄷ
  • ?
    hvwsczo4199 2017.12.17 19:44

    잘못을 먼저 한 사람이 문제 아닌가요

    제가 먼저 반말로 누구한테 뭐라한 적도 없음

    어떤 분의 댓글 의도를 잘못 파악해서 제가 댓글 잘못 남겼으면

    그냥 그건 아닌거 같고, 다른 것 같다 이렇게만 남겨도 될 것을

    반말로 댓글 찍 싸놓으면 그게 더 아니라고 봄

  • profile
    title: Fetty WapSwae Lee 2017.12.17 23:39
    댓글을 좀 읽으셈;>
  • ?
    hvwsczo4199 2017.12.18 01:37

    에휴..

  • profile
    title: Fetty WapSwae Lee 2017.12.19 17:32
    뭐가 에휴야..
  • ?
    PRNCPspace walker 2017.12.21 17:43
    님 난독증에 고집쌔고 지능도 낮으신거같은데 조용히 좀
  • ?
    월천 2017.12.22 00:36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사람하나 바보 만들기 쉽네
  • profile
    title: Fetty Wapzini 2017.12.22 11:16
    어휴 ㅋㅋ
  • profile
    title: [로고] Wu-Tang Clan젖은수건둬 2017.12.15 16:20
    영카리 넘 멋져 ㅠㅠ
  • ?
    xxxxxx 2017.12.16 18:59
    X의 전망은 결국 쇠창살
  • profile
    title: Pharrelltrbl1133 2017.12.16 22:55

    아미네는 퍼렐같이 자기 색깔이 뚜렷&독특하고 음악적 센스도 뛰어난 것 같아서 제일 기대되네요.

  • profile
    title: Kendrick LamarTagMe 2017.12.20 04:26
    아미네가 젤 좋더라구요 ㅎㅎㅎ


  1. 지금 가장 멜로디컬한, COLORS

    흔히, 아티스트에게 ‘OO만의 색을 지닌’이란 수식어가 붙곤 한다. 홍보를 위한 말인 경우가 많지만, 실제로 아티스트만의 색이 있다는 말은 얼추 맞는 말이다. 정확히 형용할 수는 없지만, 우리는 누군가의 음악을 듣고 그 사람만의 색이 무엇인지 어느 ...
    조회수3916 댓글13 작성일2018.01.15 카테고리국외
    Read More
  2. N.E.R.D, 밀레니엄과 밀레니얼 그 사이에서

    ‘N.E.R.D의 [In Search Of…]가 나에겐 나스(Nas)의 [Illmatic]보다 더 나았지(In Search Of... Did more for me than Illmatic)’ 타일러, 더 크리에이터(Tyler, The Creator)의 “Deathcamp” 속 한 구절이다. 91년생 타일러, 더 크리에이터는 밀레니얼 세대(...
    조회수2119 댓글4 작성일2018.01.12 카테고리국외
    Read More
  3. 당신이 주목해야 할 호주의 알앤비 아티스트 13 (솔로 편)

    이제는 연재 기사나 다름없는 ‘당신이 주목해야 할’ 시리즈가 돌아왔다. 새롭게 다루게 될 국가는 오세아니아 대륙의 호주와 뉴질랜드다. 호주와 뉴질랜드의 알앤비/소울 아티스트들은 퓨처 소울 무브먼트(Future Soul Movement)라는 하나의 큰 흐름을 그려...
    조회수2109 댓글2 작성일2018.01.11 카테고리국외
    Read More
  4. 2017 디 인터넷 따로 놀기 대작전

    디 인터넷(The Internet)의 내한 소식이 전해진 날. SNS에는 시드(Syd)의 참석 여부 소식을 묻는 댓글이 달리기 시작했다. 그럴 만도 했던 게, 그가 인터뷰를 통해 오드 퓨처(Odd Future) 탈퇴를 알리고, 앨범 단위의 결과물을 연달아 발표하는 등 솔로 뮤지...
    조회수6593 댓글5 작성일2018.01.07 카테고리국외
    Read More
  5. 2017 한국 힙합/알앤비에 관한 다섯 가지 테마

    늘 그랬듯 1년 열두 달이 다 지나가고, 새해가 찾아왔다. 동시에 어느 분야에서든 결산이라는 이름으로 한 해를 정리해야 하는 시간이 왔다. 당신에게, 그리고 당신이 속한 계열에서 2017년은 어떤 해였는가? 그 어디라도, 그 누구라도 좌충우돌하는 혼전이었...
    조회수4754 댓글3 작성일2018.01.03 카테고리국내
    Read More
  6. [기획] 에미넴 미러전

    래퍼 역사상 최고의 흥행 기록을 지니고 있는, 그러니까 1억 5천만 장 정도의 앨범 판매고는 물론 앨범 판매로 기네스북에도 오른 에미넴(Eminem)이 새 작품 [REVIVAL]을 발표했다. 스스로 ‘이 앨범은 좋은 앨범이 아닐 수도 있다’고 인터뷰에서 말하기도 ...
    조회수10638 댓글7 작성일2017.12.28 카테고리국외
    Read More
  7. [기획] 일곱 트랙으로 미리 살펴보는 조이 배대스 내한 공연

    최근 들어 해외 래퍼들의 내한이 잦아지고 있다. 영 엠에이(Youmg M.A)부터 덴젤 커리(Denzel Curry), 디자이너(Desiigner), 그리고 최근 공개된 릴 웨인(Lil Wayne)까지, 그간 이웃 나라 일본에만 관심을 두던 해외 아티스트들이 내한한다는 소식은, 여러모...
    조회수9386 댓글2 작성일2017.12.27 카테고리국외
    Read More
  8. [기획] 하이어 뮤직의 2017년은 어땠나?

    하나도 버거울 만한데, 벌써 두 개째다. 올해 아티스트로도 활발했지만, AOMG에 이어 또 다른 레이블을 설립하기까지 한 박재범(Jay Park) 이야기다. 그는 지난 5월, 재능이 충만함에도 아직 빛을 발하지 못한 이들에게 기회를 제공하는 플랫폼 역할을 해보고...
    조회수17481 댓글6 작성일2017.12.22 카테고리국내
    Read More
  9. [기획] XXL Freshman 유아독존 4인방, 잘 지냈나요?

    ‘2017 XXL Freshman Class’ 2017년 6월에 뽑혔으니, 열 명의 래퍼가 XXL 프레쉬맨(XXL Freshman)에 선정된 후 활동한 지 벌써 반 년이 지났다. 해가 지나면 2018년에는 2018년의 XXL 프레쉬맨이 있을 텐데, 이 시점에서 그들은 잘 살고 있을까? 세상에서 가...
    조회수8498 댓글22 작성일2017.12.15 카테고리국외
    Read More
  10. [기획] 힙합엘이가 선정한 1990년대 해외 힙합 앨범 100선 Part Ⅱ

    벅스(Bugs)와 힙합엘이(HiphopLE)가 선정하는 해외 앨범 시리즈. 올해는 350장의 앨범을 통해 80년대부터 2010년대까지의 해외 알앤비를 다루었다. 이번 편에서는 그에 이어 1990년대의 해외 힙합 앨범 100장을 꼽아봤다. 힙합 음악은 90년대를 기점으로 미국...
    조회수4704 댓글8 작성일2017.12.14 카테고리국외
    Read More
  11. [기획] 힙합엘이가 선정한 1990년대 해외 힙합 앨범 100선 Part Ⅰ

    벅스(Bugs)와 힙합엘이(HiphopLE)가 선정하는 해외 앨범 시리즈. 올해는 350장의 앨범을 통해 80년대부터 2010년대까지의 해외 알앤비를 다루었다. 이번 편에서는 그에 이어 1990년대의 해외 힙합 앨범 100장을 꼽아봤다. 힙합 음악은 90년대를 기점으로 미국...
    조회수14261 댓글5 작성일2017.12.14 카테고리국외
    Read More
  12. [기획] 여섯 트랙으로 알아보는 지바노프의 매력

    일 년이 조금 넘는 기간에 걸쳐 알앤비 싱어송라이터 지바노프(jeebanoff)가 보인 성장세는 극적이었다. 그는 2016년 3월 발표한 싱글 “Hide”를 기점으로, 프로듀서 딥샤워(Deepshower)와 브릴리언트(BRLLNT) 등과 협업하며 자신의 인지도를 높혀갔다. 그리고...
    조회수6372 댓글3 작성일2017.12.07 카테고리국내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48 Next ›
/ 48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HIPHOPLE NEWSLETTER